미리넷솔라, 프랑스모듈업체 볼텍에 태양전지 공급
미리넷솔라, 프랑스모듈업체 볼텍에 태양전지 공급
  • 심상훈 기자
  • 승인 2011.06.07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효율 태양전지 연간 1,400만달러(연간 12MW) 규모

미리넷 솔라(대표 이상철)는 프랑스 모듈업체인 볼텍 솔라(Voltec Solar)사와 연간 1,400만달러(150억원)의 태양전지를 판매하기로 하고 선적을 시작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판매는 매월 1MW의 태양전지를 1년간 공급하는 것으로 대형 공급은 아니지만 그 동안 스페인, 이태리 등 유럽지역에서 제품의 품질을 인정 받은 결과로 향후 프랑스 태양광 시장 성장이 기대됨에 따라 판매량이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미리넷 솔라는 일본 원전사고의 영향으로 유럽지역은 물론 북미, 아시아 지역 태양광 수요도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고 이 지역 마케팅에 집중하여 올해 수출은 2억달러, 전체 매출은 3,500억원을 목표로 하고 있다.

특히, 미리넷 솔라는 급증하는 태양전지 수요를 충족하기 위해 지난 4월 대구공장에 100MW의 생산설비를 증설하여 현재 200MW의 고품질 태양전지를 생산하고 있으며 앞으로 200MW의 생산설비를 추가로 증설해서 연말까지 400MW의 생산설비를 구축해서 세계적으로 인정 받는 태양전지를 생산 공급할 계획이다. 이번 수출액은 150억원 규모로 지난해 매출액의 10%를 차지하고 있다.

한편, 미리넷 솔라는 지난해 유럽 등 전세계에 1억달러이상 태양전지를 판매하여 1,500억원의 매출을 기록하고 흑자경영을 달성한 바 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