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반입 혼다자동차 106대 무상수리
국내반입 혼다자동차 106대 무상수리
  • 박창환
  • 승인 2010.03.15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해양부, 차량 소유자는 이번 기회에 반드시 무상수리 받을 것

국토해양부는 미국, 캐나다 등에서 리콜하고 있는 혼다자동차를 이삿짐, 병행수입(공식업체가 아닌 일반수입자가 국내로 들여온 제품)으로 국내에 반입된 자동차에 대해 혼다측과 협의해 결함을 시정(무상수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무상수리 대상은 에어백이 작동될 때 압력이 상승되면서 부품이 파손될 가능성이 있고 이 경우 파편이 발생될 수 있는 4차종(어큐라, 어코드, 시빅, CR-V) 104대와 창문스위치에 빗물 등이 스며들 경우 누전으로 화재발생 가능성이 있는 1차종(피트) 2대등 총 106대이다.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2010년 3월 15일부터 혼다코리아(주) 공식딜러 서비스점에서 무상수리(에어백 또는 창문스위치 관련 부품 교환)를 받을 수 있다.

국토해양부는 이번 제작결함 차량은 개인이 이삿짐으로 반입한 자동차가 대부분이므로 혼다자동차 한국법인이 시정할 의무는 없지만 자발적으로 시정(우편통지, 무상수리)하기로 한 만큼 해당 차량 소유자는 이번 기회에 반드시 시정(무상수리) 받을 것을 강조했다.

이번 시정(무상수리)과 관련해 궁금한 사항은 혼다코리아(주) 고객센터(080-360-0505)에 문의하면 상세한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