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X엔파코 대구공장 준공
STX엔파코 대구공장 준공
  • 우영기
  • 승인 2009.11.03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륙도시에 조선엔진 첨단부품공장 들어섰다

^^^▲ STX엔파코(주)가 11월 3일 오전 11시 성서3차 첨단산업단지 내 공장신축현장에서 대구 최초의 첨단엔진부품소재공장 준공식을 개최했다.^^^
지난해 대구시가 심혈을 기울여 유치한 STX엔파코(주)가 11월 3일 오전 11시 성서3차 첨단산업단지 내 공장신축현장에서 대구 최초의 첨단엔진부품소재공장 준공식을 개최했다.

STX엔파코는 지난해 4월 대구시로부터 성서3차 산업단지내 85,288㎡의 부지를 공급받아 착공한지 1년 6개월만에 중·대형 디젤엔진용 과급기(Turbocharger)공장과 첨단소재 공장을 준공하여 현재까지 1000억원 이상을 투자하였으며, 앞으로 R&D동 및 제3공장이 추가로 건립되면 총 투자규모는 2000억원 이상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이번 준공식을 계기로 지역의 풍부한 인력을 적극 활용하고 향후 1,000여명 이상의 고용창출로 지역과 함께하는 기업을 추구할 계획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지난해 1조원 이상의 매출실적을 거두었으며, 금년 5월에는 STX그룹 계열사중 5번째로 유가증권시장에 상장하였고,해마다 도약을 거듭하고 있다.

STX엔파코는 이번 대구공장 준공으로 핵심부품의 자체조달이 가능해 생산효율이 50%이상 증대될 것으로 보고 있다.

STX엔파코는 연간 터보차저 5000대,카고오일펌프 50대를 생산할 수 있는 설비를 기반으로 최대 5000원의 매출액을 올릴 것으로 내다봤다. 이와 함께 대구공장 내 첨단소재담당 공장에서는 블레이드, 터빈휠 등 기존 제품외에 항공·산업용 가스터빈 등의 최첨단 신소재 부품, 수소연료전지 등을 개발할 예정이다.

한편, STX그룹은 2001년에 출범한 후 조선·기계, 해운·무역, 중공업·건설, 에너지 4대 사업 부문에 걸쳐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하며 불과 9년 만에 자산총액 32조원(해외법인 포함), 재계 12위(공기업 제외)의 대기업으로 성장했다. 최근 태양광, 풍력 등 신재생에너지 중심의 그린 비즈니스를 미래 신성장동력으로 적극 육성하며 주목받고 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