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과컴퓨터,국방부 전군에 오피스2007 공급
한글과컴퓨터,국방부 전군에 오피스2007 공급
  • 보도국
  • 승인 2007.12.20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래아한글’ 10만여 카피 공급 시작으로 국산 오피스 도입 협력

㈜한글과컴퓨터(www.haansoft.com, 대표이사 백종진, 이하 한컴)는 국방부와 업무협약을 맺고, 전군에 ‘아래아한글’을 시작으로 ‘한글과컴퓨터 오피스 2007’ 공급에 나선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국방부에서는 2007년부터 5년에 걸쳐 총 66억 원 규모의 ‘아래아한글’을 연차적으로 도입하며 넥셀(표계산 프로그램) 및 슬라이드(프레젠테이션 프로그램) 도입을 위해서도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특히 이번 협약으로 한컴은 국방부 및 산하 육·해·공 전군의 행정업무용 PC는 물론 일선 부대 장병들의 PC활용 장소인 ‘사이버지식정보방’에도 ‘한글과컴퓨터 오피스 2007’을 공급할 수 있게 됐다.

이번 국방부 도입사례는 한컴의 사무용 소프트웨어 공급 사상 가장 큰 규모이다. 최근 진행된 정통부 우정사업본부의 공식 오피스SW 채택과 더불어 이번 국방부 대규모 도입사례는 국산 오피스SW의 확산에도 큰 전기를 마련하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

한컴은 이번 협약을 통해 향후 국방부에 전자정부의 범정부적 문서 유통을 위한 고객 기술지원과, 기술컨설팅, 기술교육 등 ‘고객 맞춤형’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한컴은 오피스 사업을 단순한 패키지 판매 차원을 뛰어넘어 외산 SW업체와 차별화된 맞춤형 오피스 서비스 제공을 강점으로 살려 이를 장기적인 오피스 마케팅 전략으로 개발해 나갈 예정이다.

한컴의 백종진 대표는 “최근 잇따른 오피스 제품의 대량 도입사례를 통해 국산 오피스SW의 경쟁력과 기술력이 입증되고 있다.”면서, “토종 SW기업인 한컴만이 할 수 있는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특화시켜 나간다면 공공시장은 물론 기업시장에서도 빠른 시간 내에 한컴 오피스 제품이 최선의 대안으로 자리 잡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