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루킹 몸통, 대선캠프 수사 필요“
”드루킹 몸통, 대선캠프 수사 필요“
  • 최성민 기자
  • 승인 2021.07.31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철수 ”‘경인선’ 조직과 관련 여부도 밝혀야“.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30일 페이스북에서 ‘드루킹 대선 여론 조작’과 관련 , 몸통인 대선캠프 핵심부에 대한 수사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안 대표는 “2017년 4월 17일 작성된 민주당 캠프의 네거티브 기획문건이 확인된 바 있습니다”며 “대선캠프에서 김경수 전 지사가 독자적으로 이러한 일을 벌였다고 생각할 사람은 아무도 없을 것이며 윗선에서 누구까지 보고를 받거나 지시했는지 밝혀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안 대표는 ‘경인선’ 조직과의 관련 여부도 밝혀야 한다고 지적했다.

안 대표는 “허익범 특검은 최근 언론 인터뷰에서, ‘외곽조직 중 드루킹이라는 사람이 있다’는 걸 김 지사가 문재인 당시 후보에게 이야기한 적이 있다고 진술했고, 드루킹의 대외 선거조직인 ‘경인선(경제도 사람이 먼저다)’과 관련해 김 여사가 대선 후보 경선 과정에서 지지자들과 악수를 나누며 “경인선도 가야지. 경인선에 가자”고 말하는 영상 등을 확인했지만, 수사를 진행하지 못했다고 한다“며 ”이와 관련해서도 엄정한 몸통수사가 불가피하다“고 촉구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