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시, 동절기 공사 중지 3월 2일 해제
원주시, 동절기 공사 중지 3월 2일 해제
  • 김종선 기자
  • 승인 2021.02.22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주시는 겨울철 기온 강하로 인한 부실시공 방지 및 공사품질 관리를 위해 지난해 12월 14일부터 시행한 동절기 원주시 발주 시설공사 중지를 오는 3월 2일 자로 해지한다고 밝혔다.

올해 겨울은 북극발 한파로 인해 작년 대비 강추위와 강설이 많았지만, 기상청 발표에 따르면 2월 말부터 평년 기온을 회복해 3월에는 평년과 비슷하거나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 원주시는 조속한 동절기 공사 중지 해지를 통해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운 건설 관련 일용직 근로자의 생계를 개선하고 재정 신속집행으로 지역경제를 활성화할 계획이다.

다만, 일시적 기온 강하가 발생할 수 있는 만큼, 콘크리트 타설 등 동해가 우려되는 공종은 보온 등 품질저하 방지대책 수립 후 작업을 진행하도록 지도할 방침이다.

아울러 정부에서 역점 추진 중인 산재사망사고 절반 줄이기 달성을 위해 해빙기 건설현장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지침 준수 여부를 점검할 예정이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