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경로당 영상통화 교육...“며늘아, 올 설엔 영상통화로 만나자”
경주시, 경로당 영상통화 교육...“며늘아, 올 설엔 영상통화로 만나자”
  • 이상수 기자
  • 승인 2021.01.28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장기화로 귀성객 감소 대비, 어르신 대상 영상통화 교육 등 비대면 서비스 교육
경주시의 ‘경로당 행복도우미’ 사업의 지원을 받아 지역의 한 어른신이 스마트폰으로 영상통화를 하고 있다
경주시의 ‘경로당 행복도우미’ 사업의 지원을 받아 지역의 한 어른신이 스마트폰으로 영상통화를 하고 있다

경주시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설 명절 귀성객이 줄어들 것을 대비해, 어르신들의 ‘훈훈한 명절나기’ 지원에 나선다.

28일 경주시에 따르면 ‘경로당 행복도우미’ 사업의 일환으로 경로당 이용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스마트폰 및 영상통화 사용방법 등 비대면 서비스 교육에 나선다.

‘경로당 행복도우미’ 사업은 경로당 어르신들을 위한 건강, 여가, 교육, 복지 등 다양한 욕구를 충족하도록 실제로 찾아가서 도움을 주는 사업이다,

앞서 시는 코로나 장기화로 지역 간 이동이 쉽지 않은 상황에서도 설 명절의 의미를 되살릴 수 있는 방법을 고심해 오다, 이번 스마트폰 영상통화 교육 지원 사업을 통해 가족 간 온기를 이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코로나19가 장기적으로 지속돼 어르신들이 큰 불편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영상통화 등 랜선 모임을 활용해서 가족 간 온기를 이어 나간다면 힘든 상황을 극복할 수 있는 큰 동력이 될 것”이라며, “홀로 계시는 어르신들의 고독감 해소 및 자녀와의 유대관계 형성에 많은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