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호 ‘경기도형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지원센터’ 26일 구리시에 문 열어
1호 ‘경기도형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지원센터’ 26일 구리시에 문 열어
  • 이종민 기자
  • 승인 2021.01.26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의실, 실습실, 열린도서관, 발달장애인 부모님을 위한 휴식공간 등
센터 전경

경기도내 성인 발달장애인의 자립을 돕기 위한 ‘1호 경기도형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지원센터’가 26일 구리시 교문동에 문을 열었다.

‘경기도형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지원센터’는 사회 적응기술 등 성인 발달장애인의 평생 교육 참여를 실현하고 사회활동 기회를 통한 지역사회 적응, 자립을 돕기 위해 만들어졌다.

‘구리시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지원센터’는 도 20억 원, 구리시 47억 원 등 총 67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지상 6층 지하 2층, 연면적 2,021.25㎡(612평) 규모로 지어졌다. 강의실, 요리실습실, 열린도서관, 심리안정실, 발달장애인 부모님을 위한 휴식공간 등 다양한 공간이 마련돼 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영상축사를 통해 “이번 개관식을 계기로 성인 발달장애인 분들이 평생교육의 기회를 누릴 수 있는 환경이 빨리 갖춰지길 기대한다. 앞으로도 경기도는 발달장애인과 가족분들이 행복하게 살 수 있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도는 구리시에 이어 올해 3월까지 시흥시, 의정부시에 평생교육지원센터 두 곳을 추가로 개설할 예정이다.

지원체계 구축을 위해서는 경기도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 내 전담팀을 운영하고, 2023년까지 총 40억 원을 투입해 ▲발달장애인 평생교육 욕구조사 ▲지역 내 인적·물적 자원 발굴 ▲평생교육 프로그램 개발·보급을 추진하고, 직업훈련, 문화예술 등 다양한 맞춤형 교육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