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 세대가 온라인서 추구하는 다양한 만남에 대한 조사 결과
Z 세대가 온라인서 추구하는 다양한 만남에 대한 조사 결과
  • 이서윤 기자
  • 승인 2021.01.12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셜 디스커버리 앱을 사용하여 새로운 인맥 및 만남을 찾는 Z세대가 증가하고 있다. 특히 2020년 한 해 동안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학교에 가거나 출근을 하는 등 일상생활을 통한 자연스러운 만남의 기회가 줄어들면서 새로운 친구를 찾을 다양한 기회를 모색하는 경향이 나타났다.

이에 글로벌 소셜 디스커버리 앱 틴더(Tinder)가 최근 실제 틴더 사용자들의 다양한 만남 사연을 모집하는 이벤트를 진행, 현재 코로나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속에서 Z세대가 온라인에서 추구하는 관계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 설문조사는 실제 틴더 사용자들의 사연에 영감을 받아 제작한 영상을 공개한 ‘틴더 유저 스토리 캠페인(Tinder User Stories Campaign)’의 하나로 진행됐다.

2021년 소셜 디스커버리 앱을 통해 Z세대가 가장 원하는 만남 유형은 ‘함께 커피를 마실 수 있는 새로운 이웃 친구와의 즐거운 만남(42%)’이 가장 많았고, ‘꿈같은 커리어 멘토와의 만남 또는 똑똑한 멘토와의 지적 만남(28%)’, ‘트렌디한 맛집 투어를 위한 친구와의 맛있는 만남(26%)’, ‘고양이 또는 개를 키우는 사람과의 친밀한 만남(25%)’, ‘오랫동안 잃어버린 과거 동창 또는 옛 친구와의 깜짝 만남(23%)’ 등으로 밝혀졌다.

또한 코로나19 대유행이 계속되면서 Z세대 75%가 2020년에는 새로운 사람을 만날 기회가 적었다고 생각했다. 그동안 비대면 만남의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Z세대 63%는 ‘나와 관심사가 맞는 사람들과 어울리고 싶어서’ 온라인 플랫폼을 선택한다고 답했다. 한편 응답자 중 52%가 다양한 관심사와 시사에 대한 지식 및 의견 공유를 하고 있었고, 게임 및 오락 활동(48%), 심심할 때 편하게 연락하기(47%) 등을 주요 활동으로 꼽으며 새로운 친구와 편안한 만남을 추구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Z세대 5명 중 2명 이상이 소셜 디스커버리 앱이 사람들이 외롭고 고립감을 느끼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고 생각했다. 또한, Z세대가 사람들을 만나기 위해 틴더와 같은 소셜 디스커버리 앱을 좋아하는 가장 큰 3가지 이유로 ‘내가 원하는 상대 혹은 만남의 형태를 선택할 수 있어서(46%)’, ‘사는 지역에 상관없이 국내외 전 세계 다양한 곳에 있는 사람을 만날 수 있어서(45%)’, ‘직접 만나지 않고 비대면 만남이 가능해서(44%)’ 등을 꼽았다.

2012년 대학 캠퍼스에서 처음 시작한 틴더는 오늘날 전 세계에서 가장 인기 있는 소셜 디스커버리 앱이다. 지금까지 4억 회 이상 다운로드됐으며, 190개 국가에서 40개 이상의 언어로 이용이 가능하다. 틴더는 현재 660만명 이상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으며 전 세계적으로 비게임 분야 앱 중 매출이 가장 높은 앱이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