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2021년 생생마을플러스 사업 공모 선정
남원시 2021년 생생마을플러스 사업 공모 선정
  • 정준영 기자
  • 승인 2020.12.05 1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가 전라북도에서 추진하는 2021년 생생마을만들기 플러스사업 공모사업에 3개 마을이 선정되어 사업비 6천만원을 확보했다. 생생마을 플러스 사업은 마을사업을 체계적으로 지원하여 마을의 특성을 살리면서 마을주민과 출향인, 도시인이 가지고 있는 재능과 농촌지역이 가지고 있는 자원을 연계하여 지속적인 상호 힐링 네트워크를 구축하여 활력과 생기가 넘치는 농촌 활력 창출에 목적을 두고 추진하는 사업이다.

금번 선정사업은 마을주민 평생교육 지원사업에 동편제마을, 도농상생 힐링프로그램 사업에 지리산나들락, 농촌 소셜다이닝 프로그램 사업에 하주발효마을이 각각 선정됐다.

남원시는 지난 11. 4.∼11. 10일 본 사업에 총 5개 마을을 공모하였으며 11. 30일 전북도에서 마을대표의 서면평가를 통해 12. 2일 최종 3개 마을이 선정되었다.

금번 공모에 선정 된 생생마을 플러스 사업은 도비 3천만원, 시비 3천만원 총 6천만원으로 마을의 특성을 살리면서 마을주민과 출향인 등 도시민과 함께하는 학습, 취미 활동프로그램, 도시민의 재능과 농촌지역이 가지고 있는 자원을 연계하고 마을 농산물과 음식을 주제로 지속적인 상호 힐링 네트워크를 구축 할 예정이다.

남원시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생생마을만들기 지원사업과 플러스 사업을 통해 마을공동체 프로그램을 추진하여 남원다운 농촌, 활력이 넘치는 행복한 마을을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