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시, 전통시장 음식점 12곳 ‘깔끔음식점’으로 변신
과천시, 전통시장 음식점 12곳 ‘깔끔음식점’으로 변신
  • 이향근 기자
  • 승인 2020.11.30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서울프라자 제일쇼핑 12곳 깔끔 음식업소 만들기 사업 완료
과천시 청사 전경

과천시는 깔끔 음식업소 만들기 사업을 통해 관내 전통시장 내 12개 음식점 위생 환경 개선을 완료했다고 30일 밝혔다.

깔끔 음식업소 만들기는 전통시장 내 음식점을 대상으로 업소별 맞춤형 자문을 통한 시설과 장비를 개선해 위생적인 식품 조리,판매 환경을 조성해주는 사업이다.

과천시 전통시장 내 12개 음식점이 위생시설개선과 장비구입을 위한 사업비를 업소당 최대 300만원씩 지원받았으며 사업비의 20%는 영업자가 부담했다.

이와 함께 전문가가 참여업소들을 직접 방문하여 조리장 청결관리, 식재료 관리 등 전반적인 위생관리 컨설팅을 진행하였다.

깔끔 음식업소 만들기로 환경을 개선한 업소는 새서울프라자 곰스넥, 관악산 코다리 등 9개 업소, 제일쇼핑 양희방왕족발 외 2개 업소 등 총 12개이다.

본 사업으로 주방환경을 개선한 새서울프라자 새서울순두부 김진아 사장은 이전보다 더 깨끗한 환경에서 음식을 만들어 손님들에게 제공할 수 있어 좋고 환경이 좋아지니 일하는 것도 더 즐겁다고 말했다.

김종천 과천시장은 이번 사업을 계기로 시민들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의 경쟁력 제고를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관내 모든 음식점은 코로나19 거리두기 2단계 적용으로 저녁 9시 이후에는 포장, 배달 이용이 가능하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