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지역 내 농업보조금 지원시설 현장 점검
충주시, 지역 내 농업보조금 지원시설 현장 점검
  • 양승용 기자
  • 승인 2020.11.20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역 축산악취개선사업, 광역 친환경농업단지 조성사업, 맞춤형 특수미 생산유통기술 시범사업 등
농업보조금 지원시설 현장점검 (광역축산악취개선사업장)
농업보조금 지원시설 현장점검 (광역축산악취개선사업장)

충주시가 실효성 있는 농업기반 조성 및 발전을 위한 현장 확인에 나섰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지난 19일 지역 내 농업보조금 지원시설에 대한 현장 점검을 실시했다.

점검 대상은 광역 축산악취개선사업, 광역 친환경농업단지 조성사업, 맞춤형 특수미 생산유통기술 시범사업 등의 시설로서 충주시 예산이 지원된 사업이다.

시는 해당 사업들의 운영실태 및 보조사업의 목적성 이행 여부 등을 세밀하게 확인했다.

특히, 광역 축산악취개선사업은 양돈 밀집 지역의 악취 개선을 위해 2018년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추진 중인 사업으로서 사업비 52억 원(보조 26억 원, 융자 26억 원)을 투입해 추진됐다.

시는 돼지농장 13개소, 퇴비공장 1개소를 대상으로 액비 순환시스템, 퇴비사 밀폐, 바이오 커튼 등을 설치 지원해 준공 단계에 있으며, 향후 6개월간의 미생물배양 및 순환 과정을 통해 축산농가 악취를 50% 이상 감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길형 시장은 “앞으로도 공모·시범 사업에 대한 면밀한 현장 점검을 통해 사업의 결과가 시민들에게 궁극적인 혜택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하겠다”며 “유휴 시설에 대해서는 효율적인 활용방안을 모색해 다양한 방면으로의 농업발전을 꾀할 것”이라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