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216억 원 투입···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추진
당진시, 216억 원 투입···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추진
  • 양승용 기자
  • 승인 2020.11.19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지관리시스템과 블록 구축 등 2025년까지 유수율 85% 달성 목표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착수보고회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착수보고회

당진시가 총사업비 216억 원을 투입해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을 추진한다.

시는 환경부 산하 한국수자원공사 충남지역협력단과 함께 지난 10일 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 착수보고회를 갖고 당진시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렸다.

이날 착수보고회는 최동석 당진시 건설도시국장과 구기항 한국수자원공사 충남지역협력단장, 용역사 등 관계자가 참석, 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에 대한 추진현황 및 향후 과업수행계획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2020년부터 2024년까지 5개년 간 추진하는 당진시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은 노후 상수관로 정비, 유량, 수압 등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유지관리시스템과 블록 구축 등으로 2025년까지 유수율 85% 달성을 목표로 한다.

시는 관계기관 협의를 통해 우선사업대상지로 합덕급수구역을 선정하고 누수탐사·복구, 긴급관망정비 등 유수율 제고를 우선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현재 합덕읍의 유수율은 70% 미만이다.

이 사업이 완료되면 안전하고 깨끗한 수돗물 공급체계 구축, 절감되는 유지·관리 비용을 시설개선에 재투자하는 선순환 구조 정착, 시의 재정부담 완화 등이 가능해진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