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튜디오산타클로스, 자회사 메리크리스마스 매각
스튜디오산타클로스, 자회사 메리크리스마스 매각
  • 이혜리 기자
  • 승인 2020.11.13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튜디오산타클로스(대표 배준오)가 자회사 ㈜메리크리스마스를 디지털 콘텐츠 제작 회사에 매각했다.

스튜디오산타클로스는 보유하고 있던 메리크리스마스의 지분 51.56%를 디지털 콘텐츠 제작 및 유통 기업 ㈜이미지나인컴즈에 매각했다고 12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매각 대금은 120억 원이다. 메리크리스마스는 2018년에 설립된 한국의 영화 콘텐츠 제작사이며, 지난해 말 기준 매출액 약 42억 1천만 원을 기록했다.

스튜디오산타클로스 관계자는 “사업 포트폴리오 재편을 통한 핵심역량 강화를 위해 매각을 결정했다”며 이번 매각 대금은 기존 사업 역량 강화를 위한 재원으로 사용되며, 이를 통해 사업구조의 고도화를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최근 스튜디오산타클로스는 대학로에 신인 육성 센터 설립을 위해 부동산을 취득하였다. 이번 센터 설립을 통해 아시아 NO.1 종합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 성장할 계획이며, 또한 그동안 전문 육성 기관이 전무했던 광고 모델, 시니어 모델, 아역 배우에 대한 전문 교육에 나서 K-pop의 세계화를 이끈 아이돌 연습생 시스템과 같은 체계적인 육성 시스템 구축에 나선다.

센터 내 촬영시설을 통해 신인 배우·유튜브 크리에이터들의 프로필 사진·영상 촬영, 웹드라마 제작 환경도 제공한다. 특히 육성 신인들을 활용한 다양한 콘텐츠 제작에 나서 웹드라마 시장의 리더로 발돋움함과 동시에 향후 모바일(라이브) 커머스 시장 진출도 모색할 계획이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