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백석천 명품벽화 조성으로 새단장
의정부시, 백석천 명품벽화 조성으로 새단장
  • 문양휘 대기자
  • 승인 2020.11.11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의정부시(시장 안병용) 백석천이‘공공미술 프로젝트’<우리동네 미술>의 일환으로 추진하는 벽화사업을 통해 새롭게 태어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공공미술 프로젝트는 코로나-19로 침체에 빠진 문화예술계를 위해 지역 미술인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하는 한편 코로나 블루 등으로 지친 시민들에게는 예술작품의 접근성을 높여 문화권을 보장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며, 국비 및 시비 총 4억여 원을 투입하여 백석천 일대(시민교~보건소 인근 호동교) 옹벽 약 700미터 구간에 벽화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공모를 통해 회화, 문인화, 민화, 서예가, 조각가 등 현직 베테랑 미술작가 37명으로 구성된 작가팀을 선발하여 기존 산발적으로 추진되었던 벽화사업과는 달리 전문성을 갖춘 ‘명품벽화’사업으로 거듭날 것으로 보인다.

태풍과 집중호우로 인해 예상되는 침수피해 및 훼손에 대비하여 5번 이상의 코팅과 방수작업을 실시하는 등 명품 벽화사업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으며 사후관리에도 철저를 기할 계획이다.

작품은 의정부시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주제로 세월과 계절의 이미지를 회화적 구성으로 표현하여 연속성 있게 구성하였다.

특히 백석천은 경전철 노선과 의정부시청에 인접하여 경전철을 이용하거나 백석천에서 산책하는 많은 시민들이 가을의 정취와 어우러진 벽화의 묘미를 한껏 만끽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임우영 문화관광과장은 “이번 벽화사업으로 백석천이 보다 밝고 즐거운 문화예술 공간으로 거듭나고, 문화도시 의정부에 한걸음 다가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