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청년인턴 활용한 디지털 뉴딜 공공데이터 품질관리 앞장
김포시, 청년인턴 활용한 디지털 뉴딜 공공데이터 품질관리 앞장
  • 조황재 기자
  • 승인 2020.11.10 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판 뉴딜에 맞춰 디지털 경제 가속화 박차 가해
버스정류소 실측 현장

김포시(시장 정하영)는 ‘2020년 공공데이터 뉴딜사업’에 참여한 공공데이터 개방업무에 청년인턴을 활용해 한국판 뉴딜에 맞춰 디지털 경제 가속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공공데이터 뉴딜사업은 포스트 코로나시대 공공데이터 개방과 품질개선 가속화를 통해 데이터 경제를 선도하고 데이터 분야의 청년일자리 창출을 위한 정책으로 배치된 청년인턴이 김포시의 공공데이터 개방에 중요한 분야를 책임지고 있다.

공공데이터 중 수요가 꾸준히 요구되고 있는 버스정류소 위치(규격, 시설현황)와 공공 현수막 게시대(위치, 면수)의 실측을 통해 공공데이터의 품질을 높이는데 기여하고 있다.

김진석 정보통신과장은 “공공데이터는 공공의 이익을 위해 활용될 수 있어야 하며 시민 누구나 공공데이터에 접근할 수 있어야 한다”며 “시민이 필요로 하는 공공데이터 개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