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태 “검사들 절대 먼저 옷 벗지 마라”
김진태 “검사들 절대 먼저 옷 벗지 마라”
  • 성재영 기자
  • 승인 2020.11.01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커밍아웃에 “끝까지 버티면 곧 좋은 세상 올 것”

김진태 전 의원은 지난달 31일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추미애의 검찰 지휘권, 인사권. 감찰권 전횡을 보다 못한 검사들의 커밍아웃이 이어지고 있다”며 “이에 대해 추미애는 검찰개혁만이 답이라고 좌표를 찍었다”고 지적했다.

이어 “검찰개혁은 원래 권력으로부터 독립이었다”며 “바로 이런 추미애같은 사람에게 할 말 하라는 것인데 그런 추미애가 검찰개혁을 들고 나오는 건 코미디이고 도둑이 검찰개혁 하자는 것과 마찬가지”라고 비판했다.

김 전 의원은 “ 예전의 검찰에선 상상도 못할 일이 벌어지고 있다”며 “권력이 이렇게 노골적으로 검찰 길들이기를 한 적은 없었고 이쯤 되면 자존심을 가진 검사라면 참기 어려울 것”이라고 지적했다. 또 “이러려고 검사된 게 아니”라고 덧붙였다.

이어 “후배 검사들이 대견하고 그것이 진정한 검찰개혁”이라며 “끝까지 버텨라. 곧 좋은 세상 온다”고 격려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