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 추모공원 진입도로개설공사 신규입찰 추진
원주 추모공원 진입도로개설공사 신규입찰 추진
  • 김종선 기자
  • 승인 2020.10.27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주시는 원주추모공원 진입도로개설공사와 관련해 기존 시공사와 계약해지에 합의하고 신규입찰을 추진하기로 결정했다.

일방적 계약해지 후 신규 발주는 법적으로 불가해 약2억 7천만 원의 예산을 절감하고 최단시간 내 시민불편 해소를 위해 중지되었던 공사를 재개하고자 했으나,

지속된 특혜의혹 제기 등으로 최근 시공사에서 잔여공사 중단 의사를 제출함에 따라 기존 시공사와 계약해지에 합의하고 신규입찰방식으로 추진하기로 결정했다.

원주 추모공원은 2019년 4월부터 운영 중이나 사설구간 진입도로 미개설로 추모공원 이용객들의 불편이 지속되어 그동안 사설구간 추진 방안을 재단측과 협의완료하고 기존 공사 계약업체에서 조속히 공사를 마무리하고자 추진한 바 있다.

원주시 관계자는 “적법한 공사임에도 특혜논란이 지속되어 시공업체가 계약해지를 요청해 입찰로 전환하는데 이에 따른 추가비용이 2억7천만 원 정도 발생해 매우 안타깝게 생각한다. 잔여공사를 조속히 완료해 시민불편을 최소화 하겠다”고 전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