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 북한 핵 결의안 3건 발의
유엔, 북한 핵 결의안 3건 발의
  • 성재영 기자
  • 승인 2020.10.24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축위원회 "완전한 비핵화 이행 촉구"

미국 뉴욕에서 열리고 있는 제 75차 유엔총회 제1위원회에 북한의 핵과 탄도미사일 프로그램 폐기를 촉구하는 내용이 포함된 결의안들이 제출됐다고 VOA가 24일 전했다.

이번에 제출된 결의안은 한국과 오스트리아, 호주 등 51개국이 공동으로 참여한 ‘포괄적 핵실험 금지조약 권고 결의안’과 아일랜드 등 9개국이 참여한 ‘핵무기 없는 세계를 향한 결의안’, 그리고 일본 등이 참여한 ‘핵무기 없는 세상을 향한 공동 행동과 미래지향 대화 결의안’ 등 모두 3개다.

‘포괄적 핵실험 금지조약 권고 결의안’은 북한이 안보리 관련 결의들을 위반하며 진행한 앞선 6차례의 핵실험을 규탄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북한이 모든 핵무기 프로그램을 포기하고 추가 핵실험을 하지 않는 등 관련 안보리 결의들을 준수할 것을 촉구했다.

결의안은 이어 6자회담 등 평화적 수단을 통한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되돌이킬 수 없는 한반도 비핵화를 지지한다는 입장을 재확인하며, 남북정상회담과 미-북 정상회담 등 이 같은 목적을 위한 모든 대화와 노력을 환영한다고 덧붙였다.

‘핵무기 없는 세계를 향한 결의안’은 남북정상회담과 미-북 정상회담 등 대화와 논의를 장려한다고 밝혔다.

이어 북한이 모든 핵무기와 현존하는 핵 프로그램을 폐기하고 조속한 시일 내 핵확산금지조약(NPT)에 복귀할 것과 국제원자력기구(IAEA)의 안전 기준을 이행할 것을 촉구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