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8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22일 개막
제18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22일 개막
  • 김종선 기자
  • 승인 2020.10.22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안성기 집행위원장, 김옥빈 특별 심사위원, 신지우 특별 심사위원, 민규동 심사위원장, 지세연 프로그래머. 헬로, 아시프 촬영 현장
왼쪽부터 안성기 집행위원장, 김옥빈 특별 심사위원, 신지우 특별 심사위원, 민규동 심사위원장, 지세연 프로그래머. 헬로, 아시프 촬영 현장

전 세계 다채로운 단편영화를 만나볼 수 있는 단편영화 축제 ‘제18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집행위원장 안성기)’가 22일 축제의 막을 열고 4일간의 여정에 들어간다.

배우 권율의 사회로 진행되는 개막식은 오늘 저녁 7시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의 네이버TV 채널과 V라이브로 생중계 진행된다. 코로나19로 별도의 게스트 초청은 없으며 영화제에 참석하지 못한 해외 경쟁 감독들의 특별 영상이 준비되어 있다.

손숙 이사장의 개막 선언과 함께 영화제 기간 전 심사를 통해 선정된 사전제작지원 프로그램인 ‘아시프 펀드상’의 수상자 또한 개막식에서 발표한다.

영화제 기간에는 28개국 43편의 국제경쟁, 12편의 국내경쟁과 첫번째 연출작을 대상으로 하는 6편의 뉴필름메이커 등 높은 경쟁률을 뚫고 선정된 경쟁부문 상영작을 볼 수 있다.

2개 섹션으로 구성된 특별 프로그램에서는 올해 10주년을 맞이한 단편영화 배급사 센트럴파크의 대표작들을 만나볼 수 있는 '센트럴파크 10주년 특별전'과 아시프 캐스팅 마켓에서 매칭되어 제작 완료된 작품들을 볼 수 있는 '캐스팅 마켓 매칭작' 상영도 마련되어 있다.

전 세계 우수 단편 영화들을 만나볼 수 있는 제18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는 씨네큐브에서 오늘부터 25일까지 4일간 열린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