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보건환경연구원, 6년 연속 환경분야 최우수 시험기관 인증
인천보건환경연구원, 6년 연속 환경분야 최우수 시험기관 인증
  • 조황재 기자
  • 승인 2020.10.20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국제 인증을 통한 수질, 먹는물, 토양 분야 49항목 측정·분석 자료 신뢰성 확보
Laboratory of Excellence 인증서

인천광역시 보건환경연구원(원장 권문주)은 지난 4월부터 9월에 걸쳐 미국 ERA(Environmental Resource Associate)와 Sigma-Aldrich에서 주관하는 환경분야 국제숙련도시험(Proficiency Test, PT)에 참가하여 49항목이 만족(Satisfactory)평가를 받음으로써 6년 연속으로 국제적인 분석 기관임을 인정받았다고 밝혔다.

RA와 Sigma-Aldrich는 국제표준화기구(ISO/IEC) 인증을 받은 국제 숙련도 평가기관이며, 국제숙련도시험은 시험검사의 정확성과 측정결과의 신뢰성 향상 등을 목적으로 전 세계 분석기관에서 참여하는 분석능력시험이다.

올해 참가한 분야는 수질(Water pollution) 분야의 TOC 등 20항목, 토양(Soil) 분야의 벤조(a)피렌 등 12항목, 먹는물(Water supply) 분야의 카드뮴 등 17항목으로 전년도 대비 14항목을 추가하여 평가에 참가하였으며 49개 전 항목에서 만족(Satisfactory)을 받아 최우수 시험기관(Laboratory of Excellence)임을 인증 받았다.

국제숙련도시험은 항목별로 미지시료를 분석한 후 Z(Z-score) 값을 평가하고 이를 종합하여 분석기관을 평가한다. Z-score는 미지시료의 난이도를 고려하여 분석 데이터의 오차범위를 산정한 값으로 ‘0’에 가까울수록 데이터의 신뢰성과 정확성이 우수함을 의미한다. Z-score 값이 ±2.0 미만일 때 해당항목이 만족(Satisfactory)판정을 받으며 참가항목 모두 적합 판정을 받을 때 해당 기관이 “Laboratory of Excellence”로 인정받을 수 있다.

또한, 보건환경연구원은 ‘환경분야 시험·검사 등에 관한 법률’에 의거하여 국립환경과학원이 주관하는 국내숙련도시험에 매년 참가하여 시험·검사 등에 필요한 능력 및 자료를 검증(정도관리) 받고 있으며, 숙련도 및 정도관리 검증을 받은 분야는 물환경보전법, 먹는물관리법, 토양환경보전법 등에서 지정한 배출오염 물질 및 환경 기초시설 관리 등을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된다.

권문주 인천시 보건환경연구원장은 “우리원이 환경분야 시험·검사기관으로서 국제기준(ISO)을 준수하고 주기적인 국내 검증 및 정도관리 품질시스템을 확립시켜 분석능력과 데이터 품질을 최고 수준으로 향상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