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수준 높은 규방공예 작품 온라인 전시회 운영
수원시, 수준 높은 규방공예 작품 온라인 전시회 운영
  • 김병철 기자
  • 승인 2020.10.08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9회 전국 규방공예 공모전 대상, ‘전통문양자수 조각보자기’(송정미 작) /수원시

경기도 수원시가 수준 높은 규방공예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온라인 전시회를 운영한다.

이번 전시회에는 공모전 수상작 본상(대상·최우수상·우수상 등) 16점과 입선작 32점, 수원시규방공예연구회 회원 작품 17점 등 65점이 전시된다. 조각보·자수·규방 소품 등 다양한 규방공예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대상(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은 송정미씨가 출품한 조각보 작품 ‘전통문양자수 조각보자기’, 최우수상(농촌진흥청장상)은 신진순씨의 ‘모란(牡丹)’과 박경희씨의 ‘한복 입었던 날’ 등 조각보 작품이 선정됐다.

수원시는 시상식은 진행하지 않고, 대상 수상자에게 300만 원, 최우수상은 각 100만 원 등 상금과 상장을 별도로 전달할 예정이다.

권영원 수원시규방공예연구회장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수상작 전시회를 온라인으로 진행한다”면서 “작품을 직접 보여드리지 못해서 아쉽지만, 좋은 작품을 더 많은 분에게 보여드릴 수 있어 뜻깊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규방공예는 조선시대 양반집 규수들의 생활공간이었던 규방에서 비롯된 우리나라 전통 공예의 하나다. 수원시는 전통 규방공예를 발굴·계승하기 위해 해마다 전국 규방공예 공모전을 열고 있다.

한편 수원시는 ‘제9회 전국 규방공예 공모전’ 수상작 전시회를 수원시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연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