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중학동장 '개방형 직위' 공모
공주시, 중학동장 '개방형 직위' 공모
  • 한상현 기자
  • 승인 2020.10.07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을 공동체ㆍ원도심 활성화 등 주요업무 수행할 민간 전문행정가 임용...충남 최초 도입

공주시가 충청남도 개방형 읍ㆍ면ㆍ동장제 시범실시지역으로 선정되면서 해당지역인 중학동장 개방형 직위를 공개 모집한다고 밝혔다.

7일 시에 따르면, 오는 13일까지 접수신청을 받은 후 응시자들의 서류전형과 면접시험, 주민심사 등의 과정을 거쳐 최종 후보자를 선정한 뒤 2021년도 1월 최종 임용할 예정이라는 것.

응시자격은 지방공무원법에 따른 결격사유가 없는 자로 공고문의 자격요건인 학력기준, 자격증 기준, 경력기준 중 어느 하나 이상의 요건을 갖춰야 하며, 주소지나 성별, 연령 제한은 없다.

임용 직급은 일반임기제(개방형 5호) 또는, 지방행정사무관으로, 임용 기간은 최소 2년에 근무 실적에 따라 최대 5년까지 연장 가능하다.

공주시는 충청남도와 함께 이 같은 공고문을 중앙행정기관과 전국 광역 및 기초자치단체, 공공기관, 인사혁신처 등에 게시해 많은 유능한 인재가 응모할 수 있도록 홍보했다.

김정섭 시장은 "개방형 직위인 중학동장은 마을공동체 활성화, 도시재생사업과 연계한 원도심 활성화 등을 주요업무로 수행할 민간 전문행정가"라며, "풀뿌리 민주주의에 기반한 공주형 주민자치 실현을 위한 새로운 자치모델 완성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공주시 홈페이지(www.gongju.go.kr) 고시ㆍ공고-고시-채용공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