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섭 시장, 추석 명절 맞아 소외된 이웃 방문 위로
김정섭 시장, 추석 명절 맞아 소외된 이웃 방문 위로
  • 한상현 기자
  • 승인 2020.09.25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주시 간부공무원 등 관내 저소득층ㆍ사회복지시설 위문...나눔으로 행복한 사회분위기 조성에 앞장

김정섭 공주시장이 추석 명절을 앞두고 관내 사회복지시설과 저소득 가정 등을 방문, 위문품을 전달하고 위로했다. (사진)

지난 24일 김 시장을 비롯한 관계 공무원 등 10여 명은 상왕동 소재 사회복지시설인 왕촌어버이집을 방문, 생활인들의 불편함을 살피고 시설종사자들을 격려한 뒤 라면과 화장지, 참기름세트 등 위문품을 전달했다.

김 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느 때보다 주변의 관심과 정이 그리운 이웃들에게 풍성한 선물을 전달할 수 있어 매우 기쁘다"며, "주위 소외 계층에게 사랑과 정성을 나눠 희망 복지를 실현하고 나눔을 실천하는 기부문화가 확산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시 간부공무원과 읍ㆍ면ㆍ동장 등도 이날 관내 사회복지시설 29개소와 저소득 가정 3371여 가구를 직접 방문하여 위문품을 전달하고 애로사항 등을 청취했다.

한편, 공주시는 이번 추석명절을 맞아 관내 저소득층 가정 1856 가구를 선정,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등을 통해 한가구당 5만 원씩 지원했으며, 기초생활수급자 등 1515가구에는 기업체와 사회단체 등이 기부한 다양한 물품을 전달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