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치엘비, '리보세라닙' ESMO에서 좋은 임상 결과 이어져
에이치엘비, '리보세라닙' ESMO에서 좋은 임상 결과 이어져
  • 심상훈 기자
  • 승인 2020.09.17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도암에서 다수의 완전관해 사례

에이치엘비의 대표 약물인 리보세라닙이 유럽종양학회 2020 온라인회의(ESMO Virtual Congress 2020, 이하 ESMO)에서 식도암에 대한 유의미한 결과를 도출하면서 가치를 다시 한번 입증했다.

오는 9월 19일부터 21일까지 열리는 유럽종양학회에서 다양한 연구 결과들이 발표되는 가운데, 리보세라닙에 대한 매우 의미있는 임상시험 결과가 발표된다.

창저우시의 제 2 인민병원(The 2nd people’s hospital of Changzhou)에서 수행한 수술이 불가한 식도암(oesophageal cancer) 환자에 대해서 화학방사선치료(Chemoradiotherapy)를 수행한 것과 화학방사선치료와 리보세라닙을 병용으로 치료한 군을 비교한 결과 mOS(전체생존기간 중앙값)는 16개월과 20개월, mPFS(무진행생존기간 중앙값)는7개월과 12개월로 각각 나타났으며, 특히 리보세라닙 병용요법의 완전관해는 31명 중 7명(22.6%)으로 화학방사선치료(34명 중 1명)에 비해 월등한 효과를 보였다.

소세포폐암(small cell lung cancer) 2차 치료제로 리보세라닙과 세포독성항암제인 이리노테칸(Irinotecan)과 토포테칸(topotecan)과의 각각 병용요법에 대해 하얼빈 의과대학과 베이징의 307병원에서 수행한 임상시험 결과도 발표됐다. 이로노테칸 병용요법에서는 ORR 40%, DCR(질병통제율) 80%를, 토페테칸과의 병용요법에서는 mPFS 15.8주(3.7개월)와 mOS 33주(7.7개월)로 매우 의미있는 결과를 보였다. 소세포폐암은 2차 치료제로 허가 받은 표적항암제는 없고 표준치료법도 확립되지 않아 치료가 어려운 질환으로 알려져 있다.

광저우의 중산대학교(Sun Yat-Sen university) 암센터에서는 비인두암(Nasopharyngeal carcinoma) 2차 치료제로 카페시타빈(Capecitabine)과의 병용요법으로 ORR 41.5%, DCR 95.1%, mPFS 6.88개월의 의미있는 결과를 보였다. 비인두암은 1차치료로 백금계 화학요법 치료 실패 후 마땅한 표준치료가 없다.

에이치엘비 관계자는 “리보세라닙이 미충족 수요가(unmet need)가 있는 다양한 암종에서 매우 의미있는 치료 결과를 보였다”며, “이번 ESMO에서도 리보세라닙의 가치를 다시 한번 증명했다”고 밝혔다.

이번 학회에서는 항서제약과 중국의 여러 연구기관에서 수행한 리보세라닙 관련 임상시험 및 연구결과들 20개가 포스터로 발표되고, 갑상선암과 폐암 임상 3상, 림프종에 대한 임상결과는 구두 발표될 예정이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