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수피해 하동송림공원 복구 완료 재개방
침수피해 하동송림공원 복구 완료 재개방
  • 정종원 기자
  • 승인 2020.08.14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동군, 섬진강 범람으로 10㏊ 침수…일주일간 복구 작업 후 15일 개방

경남 하동군은 최근 집중호우로 침수 피해를 입은 하동송림공원에 대한 복구 작업을 마무리하고 15일부터 재개방한다고 밝혔다.

송림공원은 지난 7·8일 내린 집중호우로 8일부터 섬진강이 범람하면서 한때 입구까지 침수되는 등 10㏊가 물에 잠겨 3억 원이 넘는 피해를 입었다.

이에 군은 지난 9일부터 산림녹지과 직원과 하동군산림조합 임직원, 한미조경 관계자 등 300여명을 투입해 송림을 찾는 이용객에게 불편이 없도록 시설 정비를 완료했다.

송림공원은 공원 내 천연기념물인 소나무 831그루가 조성돼 전국에서 많은 관광객이 찾는 하동의 대표 명소 중 하나로, 성수기에는 하루 평균 600여 명이 찾는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