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하동군 수해 현장에 자원봉사자 파견...복구 도와
진주시, 하동군 수해 현장에 자원봉사자 파견...복구 도와
  • 정종원 기자
  • 승인 2020.08.13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주시 자원봉사센터는 13일 하동군 집중호우 피해지역에 자원봉사자를 파견해 재난 복구 활동을 지원했다.

이날 자원봉사에 참여한 진주시 자원봉사단체협의회와 행복한진주봉사대 소속 회원 35명은 토사제거 및 청소와 더불어 현장 급식 봉사, 하동특산공예품 세척 등 구슬땀을 흘리며 침수피해로 어려움을 겪는 하동군민을 위로했다.

또한, 진주시는 하동군의 조속한 피해 복구를 위해 11일 진주대학생연합봉사단 위더스 30명, 12일 진주시새마을지회 21명, 소비자교육 진주시지회 9명, 진주시여성의용소방대 20명 등의 봉사자를 하동군에 지원한 바 있다.

방만혁 진주시 자원봉사단체협의회장은 “집중호우로 하루아침에 삶의 터전을 잃은 마을주민들에게 우리의 봉사활동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며, “빠른 복구로 하루 빨리 지역민들이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전했다.

한편, 진주시는 지난 9일부터 진주시 통합자원봉사지원단을 꾸리고 관내 집중호우로 침수 피해를 입은 이재민을 돕기 위해 내동면 양옥마을 재난 복구 봉사활동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