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이섬 25일 ‘코로나 극복 대국민 응원 힐링 콘서트’
남이섬 25일 ‘코로나 극복 대국민 응원 힐링 콘서트’
  • 김종선 기자
  • 승인 2020.07.21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샌드아티스트, 마술, 팝페라, 택견, 버블아티스트, 퓨전국악 등 ‘다채로운 공연’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침체기에 접어든 문화예술인들이 남이섬에 모인다. 코로나19에 지친 국민들과 의료진, 문화예술계 동료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보내기 위해서다.

코로나극복대국민응원콘서트 추진단은 오는 25일 남이섬 유니세프 에코스테이지에서 오후 6시 30분부터 ‘남이섬과 함께하는 코로나 극복 대국민 응원 힐링 콘서트(이하 콘서트)’를 연다.

콘서트에는 샌드아티스트, 마술, VR퍼포먼스, 팝페라, 택견 퍼포먼스, 버블아티스트, 퓨전국악 등 개성있는 16개팀 약 70여명의 아티스트들이 참여하며, 진행은 문소리 아나운서가 맡는다.

남이섬과 콘서트 추진단은 관광객들의 안전한 관람을 위해 방역 체계를 강화할 예정이다. 출입 시 문진표 작성 및 체온 측정, 열화상 카메라와 워킹스루에어샤워기 설치, 손소독제 비치를 하며, 좌석에 간격을 두어 안전거리를 유지할 방침이다.

콘서트 관계자는 “포스트 코로나 사회에서 문화예술인이 무엇을 할 수 있을지 고민하던 중 서로를 응원하고 위기를 이겨내기 위해선 무엇이든 해야 된다고 생각했다”며 “일상이 멈춰있는 침체된 사회에 단비 같은 공연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콘서트는 온라인으로도 생중계된다. 유튜브와 페이스북 ‘SHOW DESIGN GROUP 생동감’ 채널에 접속하면 현장의 생생함을 느낄 수 있다.

매 주말 자연 속 공연이 열리는 남이섬에 가는 방법은 승용차 이용 시 내비게이션 주소검색에서 경기도 가평군 가평읍 북한강변로 1024를 검색하거나 명칭 검색에서 남이섬 매표소/남이섬 선착장을 찍으면 된다. 대중교통 이용 시 남이섬에서 가장 가까운 전철역(기차)과 버스터미널은 가평역(경춘선)과 가평시외버스터미널이며 둘 다 2km 거리에 있어 택시 이용 시 약 4천원이 든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