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알밤한우, '농촌융복합 산업지구 공모사업' 도전
공주알밤한우, '농촌융복합 산업지구 공모사업' 도전
  • 한상현 기자
  • 승인 2020.07.13 1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주시, 의당ㆍ우성ㆍ신관동 등 알밤한우 산업지구 조성 추진...공모사업 선정 시 사업비 30억 확보
알밤한우 공모사업 실사
알밤한우 공모사업 실사

공주시가 공주알밤한우에 대한 농촌융복합산업 지구조성 공모사업에 도전한 가운데, 최근 산성시장과 월미농공단지 일원에서 현장실사를 받았다고 13일 밝혔다.

농림축산식품부가 올해 4개 지자체를 선정하는 농촌융복합지구 조성사업 공모에는 공주알밤한우를 비롯, 전국에서 10개 지자체가 참여, 2.5대 1의 경쟁률을 보이고 있다.

공모사업에 선정되면 국비를 포함 30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하게 된다. 

이존관 부시장은 "알밤한우는 지난 2년간 지구단위 네트워크 구축사업을 수행하면서 기초를 다졌고, 이제는 지구조성 사업으로 더 큰 발걸음을 내딛을 수 있도록 준비된 공주시를 반드시 선정해 달라"고 호소했다.

공모사업 실사
공모사업 실사

이은승 세종ㆍ공주축협조합장은 "알밤한우 산업의 알찬도약과 축산농가에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도록 지구조성사업에 꼭 선정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공주시가 조성하는 알밤한우 산업지구 대상지는 의당면, 우성면, 신관동, 웅진동 으로 한우사육과 가공, 유통 및 관광자원이 어우러져 한우사업벨트로 충분히 경쟁력이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한편, 알밤한우 농촌융복합산업지구 조성사업 선정을 위한 3차 관문인 발표심사는 7월 15일 대전 선샤인 호텔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