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뷰전 뷰티학과, 2021학년도 입학전형 시작 ‘핵심 키’ 통해 뷰티인재 양성
한뷰전 뷰티학과, 2021학년도 입학전형 시작 ‘핵심 키’ 통해 뷰티인재 양성
  • 양승용 기자
  • 승인 2020.05.14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원자의 자기소개서를 바탕으로 글로벌 뷰티산업 인재로서의 발전 가능성과 인성 등 평가
미용학과
미용학과

한국뷰티예술전문학교 뷰티학과가 입학전형을 시작하고 취업으로 가는 ‘핵심 키’를 향해 뷰티인재를 양성하고 있는 가운데 헤어디자인학과, 메이크업학과 등 뷰티과대학 학위과정 각 전공 모집을 진행 중이다.

뷰티미용학과 2021학년도 입학전형은 내신, 수능성적 반영 없이 면접과 자체 인적성평가로 학생을 선발하며 지원자의 자기소개서를 바탕으로 글로벌 뷰티산업 인재로서의 발전 가능성과 인성 등을 두루 평가한다.

한뷰전은 뷰티예술분야로 특화된 미용전문학교로 헤어디자인학과, 메이크업학과, 피부미용학과, 네일아트학과 등 각 뷰티과 과정을 종합적으로 배울 수 있는 커리큘럼을 운영 중이다. 일반적인 미용대학교와 동일한 2년제 전문학사와 4년제 미용학사 취득이 가능한 교육기관으로 졸업 시 미용대학 학위취득과 함께 종합미용사면허증 발급이 가능하다.

미용전문학교 중 최대 규모의 실습시설을 갖춘 한뷰전은 국내 최대 규모의 뷰티실습실(한뷰전 테크니컬 센터)을 보유하고 있으며 피부미용과, 메이크업학과, 특수분장학과 등의 실습시설을 비롯해 이론강의실과 학생편의시설까지 포함하면 약 5,000평이 넘는 공간을 활용하고 있다. 이는 미용대학교, 미용전문대학교 등 전국의 미용학과가 있는 대학 학위 교육기관을 통틀어 국내 최대 규모다.

뷰티과 실습실은 미용사·미용장 국가자격증 실기시험장으로 지정돼 운영되고 있으며 피부미용과, 헤어디자인 분야로 유명한 일본 헐리우드 미용전문학교와 국내 최초 유일한 2+2 뷰티학과 복수 학위취득 과정을 연계, 일본 미용학과 대학원에 진학해 석사과정도 진행할 수 있게 되어 원활한 해외취업의 발판이 되고 있다.

대규모 실습시설을 갖춘 미용전문학교답게 한뷰전은 뷰티과대학과정 학점 이수가 가능한 정규 뷰티학과 수업과 함께 프리미엄 클래스 ‘아르 드 보떼’ 프리미엄 클래스를 진행하고 있다.

‘아르 드 보떼’는 프랑스어로 아름다움을 뜻하며 한뷰전 뷰티학과 실무 교수진이 현장에서 요구하는 기술적인 테크닉과 실무 노하우를 직접 교육해주는 특별한 수업이다. 헤어디자이너, 메이크업아티스트, 방송스타일리스트, 네일아티스트, 헤어컬러아티스트 등 기존 미용학과 과정과는 다른 실습으로 뷰티학과 재학생들의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뷰티과 실습시설뿐만 아니라 신입생들에게 주어지는 장학혜택도 넉넉하다. 이미 20학번 뷰티미용학과 신입생 전체가 장학금 혜택을 받고 입학했으며, 피부미용과 메이크업 같은 미용 관련 자격증 소지자나 어학우수자, 학교장 추천자 등은 최대 1학기 전액 장학금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그 외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국가유공자, 다자녀가정, 고교위탁수료자, 농어촌자녀, 군장병 등 다양한 장학혜택을 제공 중이다.

지방에서 한뷰전 뷰티과로 진학하는 학생들을 위해 교내 기숙사도 잘 갖춰져 있다. 전국에서 통학과 안전에 대한 걱정 없이 학교생활을 할 수 있도록 학교 앞 1분 거리에 특급호텔형 생활관을 운영하고 있다. 기숙사에는 TV, 침대, 냉난방시설, 인터넷, 와이파이가 완비되어 있어 생활편의를 제공하고 있고 외부인의 출입을 완전통제, 안전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24시간 사감배치, 첨단 지문인식시스템, CCTV가 완비되어 있다.

한뷰전 입학처 관계자는 “한뷰전 뷰티학과 입학전형은 본격적인 미용대학교 수시모집 전에 국내 최대 규모 미용학교에 우선 지원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면서 “홈페이지에서 헤어디자인학과, 네일아트학과, 피부미용학과, 메이크업학과 및 4년제 글로벌뷰티미용과정 신입생 원서접수를 진행하고 성적을 반영하지 않는 입학사정관제 전형으로 뷰티학과 신입생을 선발하고 있다”고 말했다.

2021학년도 뷰티과대학 신입생 모집 기간에는 고등학교 3학년 재학생, 고졸 자격 검정고시 합격자, 고졸 이상 자격을 가졌다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