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밸리CC “프로·아마추어 격돌 프로암 대회 열린다”
세븐밸리CC “프로·아마추어 격돌 프로암 대회 열린다”
  • 이강문 대기자
  • 승인 2020.05.14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르나19 이겨내자 골프대회 기지개 “세븐밸리CC 프로암대회 개최”

 

세븐밸리 CC.
세븐밸리 CC.

국내·외 투어프로 및 프로, 아마추어가 한자리에서 격돌하는 통합 프로암 골프대회가 대구·경북 최초호 21일 칠곡 세븐밸리컨트리클럽에서 개최된다.

코로나19의 성공적인 극복을 기원하기 마련된 이번 대회에는 투어프로 30명, 프로 30명, 아마추어 60명 등 총 120명이 참가하는 대규모 대회다.

출전 프로골프 선수들도 화려하다. 올 시즌 LPGA 풀시드를 획득한 전지원, KPGA 풀시드를 보유한 고인성 등(강경남, 서요섭, 고석완, 김태우, 김태호, 김홍택, 이지현) 국내·외 1부 투어 프로는 물론 챌린지투어 출전프로 및 자타공인 아마추어 고수들이 참가해 멋진 샷 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특히 전지원 프로는 올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에서 섬세한 샷으로 강한 인상을 남긴 유망주다.

경기방식은 프로와 아마추어가 동반플레이를 펼치며, 1라운드 18홀 스트로크 방식으로 진행된다. 다만 각 부별로 핸디캡을 감안해 티박스 위치는 차이를 둔다. 총 상금은 1천400만원 규모다. 통합우승자에는 700만원, 준우승자에게는 280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프로 및 아마추어 각 부문별 우승 상금은 140만원으로, 중복 시상은 불가하다.

이번 대회에 참가하는 프로골퍼들에게는 경기력 향상을 지원하기 위해 1년간 그린피 우대혜택을 제공하고 아마추어 1위에게도 동일 혜택이 주어진다.

세븐밸리컨트리클럽 관계자는 “코로나19 여파로 국내·외 대부분 골프대회가 연기되면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프로골퍼들의 사기진작과 골프의 대중화를 위해 이번 대회를 기획하게 됐다”며 “현재 전 직원이 나서 성공적 대회를 위해 클럽하우스 방역은 물론 최상의 코스 컨디션을 유지하기 위해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대회는 코로나19로 인한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갤러리 참여는 사전 예약된 최소인원으로 제한돼 운영된다. 이대회는 SBS골프 채널에서 정규편성돼 방영된다.

세븐밸리 클럽하우스
세븐밸리 클럽하우스
세븐밸리CC 14번홀
세븐밸리CC 14번홀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