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청년 채용중기 지원금 월 최대 120만원 지원
강남구, 청년 채용중기 지원금 월 최대 120만원 지원
  • 문양휘 대기자
  • 승인 2020.05.02 1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기업의 고용 안정을 위해 1일부터 '중소기업 청년 인턴십' 참여사 지원금을 인턴 1인당 월 최대 120만원으로 확대한다. 

청년 인턴십 사업은 만 15∼34세 미취업 청년을 인턴으로 채용한 중소기업에 인건비를 지원하는 것으로, 구는 올 연말까지 인턴 50명에게 월 120만원의 임금을 한시 지원한다. 인턴사원은 월 180만원 이상의 고정임금을 지급받을 수 있다.

아울러 구는 위축된 채용 시장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 선발된 인턴 257명의 지원 기간을 10개월에서 13개월로 연장하기로 했다. 참여대상은 상시근로자 5인 이상의 관내 중소기업이며 20일까지 강남구상공회 및 ㈔한국전시주최자협회에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구청 일자리정책과에 문의할 수 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