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한국동서발전과 ‘에너지전환 기반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당진시, 한국동서발전과 ‘에너지전환 기반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 양승용 기자
  • 승인 2020.04.27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참여 거버넌스 구조 확립 등 에너지전환 기반 조성에 상호 협력
당진시가 4월 27일 오후 3시, 시청에서 김홍장 당진시장(좌측)과 박윤옥 한국동서발전(주) 당진화력본부장(우측)이 참석한 가운데 ‘에너지전환 기반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당진시가 4월 27일 오후 3시, 시청에서 김홍장 당진시장(좌측)과 박윤옥 한국동서발전(주) 당진화력본부장(우측)이 참석한 가운데 ‘에너지전환 기반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당진시가 27일 오후 3시, 시청에서 김홍장 당진시장과 박윤옥 한국동서발전(주) 당진화력본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에너지전환 기반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으로 양 기관은 △에너지전환을 위한 에너지산업 공동 육성 및 개발 △신·재생에너지 부문 중소·창업기업 지원 △에너지 관련 R&D 지원 및 산·학·연 클러스터 구성 및 운영 △시민참여 거버넌스 구조 확립 등 에너지전환 기반 조성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시는 지난해 11월 충청남도와 맺은 ‘신재생에너지 융복합 혁신벨트 조성’ 정책협약에 따라, 도와 협력해 산업통상자원부에서 실시하는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 지정 공모를 신청할 계획이며, 이날 협약으로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 지정 추진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했다.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로 지정된 지역에는 에너지 관련 기반시설 등 200억 원 규모 인프라 구축사업이 추진된다. 또 전문연구기관 지정, 사업화 촉진, 전문인력 양성 등이 지원될 예정이다.

이 밖에 에너지산업 융복합단지 내 투자기업에 대해서는 지방세 감면, 정부 연구개발(R&D) 참여시 가점, 지역투자촉진 보조금 우대, 공공기관 우선구매 등 혜택이 주어진다.

시는 다수의 산·학·연 앵커기업과 에너지산업융복합단지 지정을 위한 업무협약을 추진하고 있으며, 당진시가 청정 친환경에너지 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에너지전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