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박양우 장관, '구름빵' 백희나 작가 격려
문체부 박양우 장관, '구름빵' 백희나 작가 격려
  • 문양휘 대기자
  • 승인 2020.04.05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체육관광부 박양우 장관은 지난 3월 31일(현지 시각) 한국 그림책 작가로는 최초로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추모 문학상(이하 아스트리드 린드그렌상)을 수상한 '구름빵'의 백희나 작가에게 축하와 격려의 뜻을 전달했다.

박 장관은 "이번 수상은 그동안 기발한 상상력과 독창적인 창작 기법으로 경이로운 작품 세계를 보여준 백희나 작가의 작가적 성취가 국제적으로 인정받은 결과"라며 "이번 수상을 계기로 한국 그림책의 작품성과 대중성을 전 세계에 알리고, 세계 속에 한국의 출판물, 나아가 한국 문화의 위상을 드높여준 쾌거를 일구어낸 백 작가께 감사를 드린다"고 밝혔다.

백 작가는 인형과 소품, 세트를 직접 만들고 조명까지 곁들여 하나의 무대를 연출한 뒤 사진을 찍는 방식으로, 첫 작품인 '구름빵'을 비롯해 지금까지 '달 샤베트', '장수탕 선녀님', '알사탕', '나는 개다' 등 그림책 13권을 출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