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성능 개선된 ICBM 시험발사 가능성”
“北, 성능 개선된 ICBM 시험발사 가능성”
  • 성재영 기자
  • 승인 2020.03.13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美 북부사령관 “관련 기술 발 빠르게 발전”

북한 대륙간탄도미사일 기술의 빠른 발전이 미국 안보에 위협이 될 수 있다고, 미 국방부가 밝혔다고 VOA가 13일 전했다.

로버트 수퍼 미 국방부 핵∙미사일 방어 정책담당 부차관보는 전날 북한 대륙간탄도미사일 (ICBM)의 빠른 발전 가능성에 우려를 표시했다.

수퍼 부차관보는 이날 하원 군사위원회에서 열린 2021회계연도 미사일방어 관련 청문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미국의 미사일 방어 기술 개발이 지연되는 가운데 북한의 ICBM 위협이 보다 빠른 속도로 발전한다면 미국의 안보 위기를 초래할 수 있다는 것이다.

그러면서 지금 미국은 방어가 매우 잘 되고 있지만, 적대국의 위협이 얼마나 빠른 속도로 진화할 지 불확실하다고 지적했다.

테런스 오쇼너시 미 북부사령관 겸 북미항공우주방위사령관은 이날 청문회에서, 현재의 미국은 북한과 같은 불량국가들의 미사일 위협을 방어할 수 있다고 말했다.

다만 현재 미국의 가장 큰 숙제는 경쟁 우위를 유지할 수 있는 ‘차세대 미사일 요격체’ 도입에 있다고 강조했다.

이날 청문회에서는 북한이 성능이 개량된 ICBM의 시험발사 준비를 마쳤을 가능성도 제기됐다.

오쇼너시 사령관은 청문회 서면답변에서, 김정은이 2019년 말 ‘새 전략무기’를 언급한 점을 지적했다.

그러면서 “김정은이 새 무기가 무엇이 될 지 구체적으로 밝히지는 않았지만, 최근의 엔진 시험은 북한이 보다 성능이 개량된 ICBM 시험발사를 할 준비가 돼 있을 수 있다는 점을 나타낸다”고 밝혔다.

또 “북한은 핵을 탑재할 수 있는 ICBM으로 미국을 계속 공공연하게 위협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