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씨엠생명과학-제넥신 미국 법인 코이뮨, 이탈리아 포뮬라社 인수•합병
에스씨엠생명과학-제넥신 미국 법인 코이뮨, 이탈리아 포뮬라社 인수•합병
  • 김예진 기자
  • 승인 2020.01.20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스씨엠생명과학㈜(대표이사 이병건)과 제넥신㈜(대표이사 성영철)의 미국 현지 합작법인 코이뮨(CoImmune, Inc.)이 이탈리아의 신약개발 회사인 포뮬라(Formula Pharmaceuticals, Inc.)社를 인수·합병하여 면역항암제 플랫폼의 통합 및 강화를 추진한다.

코이뮨은 이번 인수·합병을 통해 포뮬라의 모든 유형 및 무형 자산에 대한 권한을 확보함으로써 주요 파이프라인이 △진행성 신장암 치료제 'CMN-001'과 △급성 림프구성 백혈병 치료제 'CAR-CIK'로 확대될 예정이다.

CAR-CIK(Cytokine-Induced Killer Cell, 사이토카인 유도 살해세포)는 현재의 CAR-T 치료제가 가지고 있는 고가, 부작용 등 상업적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환자의 혈액이 아닌 건강한 사람의 제대혈을 이용하고 바이러스를 사용하지 않는 차세대 치료제이다.

이번 인수·합병에는 CAR-CIK의 미국내 임상개발을 위해 포뮬라 기존 투자자들이 6백만 달러를 코이뮨에 투자할 예정이며, 추가로 코이뮨은 유럽과 미국에서 시리즈 A 투자유치에도 나설 계획이다.

코이뮨의 최고경영자 찰스 니콜렛(Charles Nicolette)은 "포뮬라가 백혈병 치료 분야에 높은 기술력과 견고한 투자 기반을 보유하고 있다고 판단했다"면서 "이번 인수·합병을 통해 양사의 면역항암치료제 플랫폼을 통합함으로써 코이뮨의 기업가치를 극대화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양사의 시너지를 이용하여 개발중인 치료제가 하루 빨리 미국 FDA 승인을 받을 수 있도록 임상에 매진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에스씨엠생명과학과 제넥신은 이 두 제품의 국내 임상을 추진하여 국내 허가를 취득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코이뮨은 현재 진행성 신장암 치료제 CMN-001에 대한 임상 2b상을 엠디 앤더슨(MD Anderson) 병원을 포함한 미국내 5개 병원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CAR-CIK 미국내 임상을 위해서는 이탈리아의 밀라노-비코카대학(University of Milano-Bicocca) 및 상 제라르도(San Gerardo) 병원과 차세대 CAR-CIK 개발에 필요한 연구를 지속적으로 수행할 계획이다. 본 연구를 위해 CAR-CIK의 개발자인 안드레아 비온디(Andrea Biondi) 박사를 코이뮨의 임상 자문 위원으로 임명했다.

또한, 이탈리아 로타팜 바이오텍(Rottapharm Biotech S.r.l.)의 최고경영자 루치오 로바티(Lucio Rovati)를 코이뮨의 이사로 선임헤 유럽 투자유치 및 사업개발 경쟁력을 확보했다. 따라서 코이뮨의 이사진은 이병건 대표(이사회 의장), 성영철 대표, 찰스 니콜렛 대표, 루치오 로바티 대표로 구성된다.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