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9억의 여자' 싸늘한 표정의 오나라 그녀의 정체가 궁금하다!
'99억의 여자' 싸늘한 표정의 오나라 그녀의 정체가 궁금하다!
  • 고득용 기자
  • 승인 2019.12.20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유로운 미소를 짓던 모태 금수저 오나라가 변했다.

사진제공 : KBS 2TV ‘99억의 여자’ / 고득용기자 ⓒ뉴스타운
사진제공 : KBS 2TV ‘99억의 여자’ / 고득용기자 ⓒ뉴스타운

싸늘한 카리스마를 발산하는 오나라의 극과 극 모습이 공개됐다. 머리부터 발끝까지 완벽한 자태를 자랑하는 희주(오나라 분)로 오나라는 아름다운 미소를 짓고 있지만, 자신의 레이더 망에 걸리는 순간 다른 사람처럼 차갑게 돌변하며 범접할 수 없는 무정한 눈빛을 장착했다.

오나라가 연기하는 운암재단 이사장이자 서연(조여정 분)의 모태 금수저 친구 윤희주는 남편 재훈(이지훈 분)의 외도에도 여유로운 웃음으로 자존심을 지키며 쇼윈도 부부관계를 유지했다.

남편의 내연녀가 자신의 친구 서연(조여정 분)이라는 사실을 희주가 아는지 모르는지 밝혀지지 않았다.

또한, 서연과 재훈이 사고현장에서 현금다발을 훔친 공범이란 사실도 알지 못한 상태. 오나라는 늘 자신감 넘치고 여유로운 표정과 무언가 알고 있는 듯 의미심장한 눈빛과 표정을 오가며 안방을 휘어잡았다.

지난 방송에서 이사장실을 찾아온 아버지 윤호성(김병기 분)이 희주에게 “조만간 그 사람이 돌아올거다. 3년전 그때처럼 판이 커지고 천문학적인 돈이 움직일게야” 라고 말하자 희주의 표정이 싸늘하게 바뀌며 3년전 사건과 ‘그 사람’의 존재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했다. 이어 장금자(길해연 분)는 갑작스럽게 집으로 찾아온 윤호성에게 “그 잘나고 귀하신 따님께서 내 등에 비수를 꽂은 것 벌써 잊어버렸소? 꼬리 아홉 달린 백여시, 회장님 고귀한 딸내미 다리 몽둥이를 확 꺾어버릴 것인께!” 라며 희주에 대한 원한을 드러내 희주의 정체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하며 흥미진진한 전개를 예고했다.

오나라는 여유롭고 행복해 보이는 모습에서부터 웃음기 하나 없는 냉철한 카리스마를 장착한 모습과 슬픔과 분노를 삼키는 모습까지 섬세하게 표현해내며 극의 몰입도를 한층 끌어올렸다.

KBS 2TV 수목 드라마 99억의 여자’ (극본 한지훈/연출 김영조/제작 빅토리콘텐츠)는 99억을 손에 쥔 여자가 세상과 맞서 싸우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

KBS 2TV 수목드라마 ‘99억의 여자’는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