쯧쯧 사내들이란...
쯧쯧 사내들이란...
  • 배이제
  • 승인 2007.05.07 21:2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쁜 것만 알아가지고

간혹, 아니, 자주 어떤 여자가 좋으냐고, 어떤 여자가 이상형이냐고, 묻는 말에 첫째, 성격(마음) 둘째, 외모 셋째, 배경(학벌, 집안) 어쩌구, 저쩌구하는 소리에 절대로, 결단코, 반드시, 속아서는 안된다.

놈 자들 백 명에 구십 아홉 명은 첫째도 외모 둘째도 외모 셋째도 외모다.

일단은 외모가 되어야 호기심이 생길테고 이단은 외모에 힘입어 성격도 파악 할테고 삼단은 외모를 업고 배경이 펼쳐지니까 일단 없이 이단, 삼단으로 넘어 가지도 않을 뿐 더러, 여기에도 王道 란 있을 수 없다.

도대체 관심이 가야 소위 삘이란 게 꽂히고 난 다음에라야 마음씨도 가늠해보고 성격도 테스트해 보는 것이지 시작이 안 되는데 무슨 성격이고 마음씨 겠냐고요.

더구나, 그 넘들은 예쁜 여자는 거울을 보면 이뻐서....웃다 보면 이쁜 마음을 가질 수 있고, 못난 여자는 거울을 봐도 미워서....짜증 내다보면 까칠한 성격의 소유자가 될 수 밖 에 없단 말을 맹신적으로 믿으며 맞다고, 그렇다고, 고개 주억거린다.

성형수술을 해서라도 예뻐지려는 의지를 가진 그녀들을 최소의 성의로 자신을 가꿀 줄 아는 여자라며 되려 칭찬으로 그 얻어진 아름다움에 박수를 치는 넘 들이기에 예쁘면 죄 없고, 나이, 인종, 몸매,,,를 막론하고, 예쁘면 용서도 된다.

결론, 대접받고 싶다면 여자로써 살고, 여자다움을 인정받고 싶다면 노력으로 얻을 수 있는 한 최선을 다해서 최대한 예뻐질 일이다.

그 뒤에 넘자들을 비웃어 줘도 얼마든지 늦지 않으니까. 외면보다 내면이 중요하다구? 당근, 내면이 중요하지...외면을 가꾸고 다듬을 때, 내면은 먼저 그 똬리를 틀고 자리를 잡게 된다.

어떻게? 아름다운 향기가 있는 여자로 말이다. 예쁜 여자는 못난 여자가 죽었다 깨도 느낄 수 없는 각종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아, 덧붙여 여기에 꼭! 맞는 한마디...

이건 한글이 아니라 영어로 말해야 그 뉘앙스가 전달되기에 영어로 해야겠다.

“out of sight is out of mind”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byc840 2007-05-08 15:36:35
사나이라면 가는 길이 하나인데
예쁘다고 빨려들면 사내(男)가 아니지,

富貴不淫 貧賤樂 男兒到此是豪雄 - 鄭顯

그러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