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설 ‘82년생 김지영’ 동명 영화 개봉 후 판매량 99% 증가
소설 ‘82년생 김지영’ 동명 영화 개봉 후 판매량 99% 증가
  • 박현석 기자
  • 승인 2019.10.30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10년 이후 개봉한 국내 영화 원작 한국 소설 중 가장 큰 판매 성과 기록
- 조남주 작가의 작품 모아 소개하는 도서 기획전 실시

영화 ‘82년생 김지영’이 관객들의 뜨거운 호평을 받으며 개봉 5일 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한 가운데 동명 원작 소설을 찾는 독자들의 손길이 덩달아 분주하다. 조남주 작가의 <82년생 김지영>은 평범한 82년생 한국 여성의 삶을 현실적으로 담아내며 출간 이후에도 여러 차례 독자들의 호응을 받아왔다.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석환)의 집계에 따르면 소설 <82년생 김지영>은 동명의 영화 개봉 일주일 만에 직전 동기간 대비 판매율이 99% 증가했고 예스24 종합 베스트셀러 1위의 자리에 등극했다.

<82년생 김지영>의 도서 판매량은 2017년 6월 1일 영화화 소식이 알려진 후 일주일간 판매량이 직전 동기 대비 25% 증가했고 정유미, 공유 등 영화 주연 발탁 소식에도 각각 286%, 134% 늘었다. 영화 예고편이 공개된 후에는 영화에 대한 기대감으로 237%의 증가율을 보였다.

또한 2010년 이후 개봉한 국내 영화의 원작이 되는 한국 소설의 영화 개봉 후 일주일간 판매량을 살펴보면 약 4070권이 팔린 <82년생 김지영>이 1위를 차지했다. 2017년 개봉한 <살인자의 기억법>이 3390권으로 2위에 올랐고 <완득이(1600권)>와 <덕혜옹주(1270권)>, <우아한 거짓말(1150권)> 순으로 뒤를 이었다.

김도훈 예스24 소설 MD는 “영화 ‘82년생 김지영’이 사회 이슈 조명으로 연결되며 인기의 장기화가 예상된다”며 “영화가 큰 화제를 불러 일으키면서 원작 도서의 판매량 증가세도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