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리는 조사관’ 최귀화, 몸 사리지 않는 색다른 검거액션으로 시선강탈!
‘달리는 조사관’ 최귀화, 몸 사리지 않는 색다른 검거액션으로 시선강탈!
  • 고득용 기자
  • 승인 2019.09.20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최귀화가 몸을 사리지 않는 액션 연기로 주목받고 있다.

사진 제공 : OCN수목오리지널 ’달리는 조사관’ 방송화면 캡처
사진 제공 : OCN수목오리지널 ’달리는 조사관’ 방송화면 캡처

OCN수목오리지널 ’달리는 조사관’에서 검사 출신 인권증진위원회 조사관 배홍태 역으로 활약하고 있는 최귀화는 지난 1-2회 방송분에서 그간 비춰졌던 모습과는 다른 색다른 모습으로 시청자를 만났다.

그는 난투액션과 2층 높이의 건물에서 추락해 몸싸움을 벌이고, 도주하는 범인을 한 번에 검거하기 위해 차량 위로 오르내리는 등 고난도의 액션 장면을 연출해내며 호평 받았다.

또 납치당하는 진정인을 구출하기 위해 차량을 들이받는 액션 장면으로 놀라움을 선사한 그는 빠르고 스릴있는 액션으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기도.

홍태는 좌천된 조사관이지만 예리한 촉으로 검사 본능을 발동해 최검사의 방에 잠입, 증거자료를 유추해내는 등 발령 후 첫 사건부터 성공적으로 해결해내며 인권증진위원회에 적응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불 같은 성격으로 각종 위법행위를 일삼는 ‘불도저 검사’ 면모를 보여주다가도 어딘지 모르게 허술하고 엉뚱한 ‘허당미’ 넘치는 반전 매력으로도 안방극장을 사로잡은 최귀화는 캐릭터의 성격을 완벽하게 완급조절하는 모습으로 극의 재미를 더했다.

자칫 무거워질 수 있는 주제를 다룸에도 진지함과 유머 사이의 균형을 맞추며 또 다른 즐거움을 선사하는 최귀화가 앞으로 어떤 이야기를 연기로 펼쳐낼 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OCN수목오리지널 ‘달리는 조사관’은 매주 수목 밤 11시 방송된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