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이 문재인, 조국 왕국인가
대한민국이 문재인, 조국 왕국인가
  • 성재영 기자
  • 승인 2019.09.04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관 임명 강행은 헌정 파괴 선언

문재인 대통령이 6일까지 조국 후보자에 대한 청문보고서를 송부해 달라고 요청했다.

한국당은 “반칙과 특혜를 넘어 범죄 혐의가 짙어지는 조 후보자에 대한 철저한 검증을 바라는 국민의 요구를 조국 후보자를 위해 걷어 차 버린 것”이라며 “얼마든지 가능한 정상적인 법대로 청문회를 여는 것이 그렇게 어려운 것인가”라고 물었다.

이어 “이 모든 것은 처음부터 국민 앞에 진실을 밝히고 검증을 받을 생각은 없이 일방적인 셀프 간담회를 핑계 삼아 조 후보자 임명을 강행하려던 현 정권의 의도에 따른 것”이라며 “하지만 청와대와 여당의 주장과는 달리, 셀프 기자회견으로 의혹은 더 커지고 국민은 더 분노하고 있으며, 오히려 조 후보자가 열흘 전 자신의 말도 못 지키는 심각한 사고방식을 가졌다는 것을 보여줬을 뿐”이라고 비판했다.

한국당은 “조 후보자는 자신의 삶을 반성한다던 그 순간에도 전화 한 통으로 여당 지도부를 자기 뜻대로 움직여 국회에서 공직 후보자가, 그것도 허위로 대여한 국회 회의실에서 단독 기자회견을 강행하는 전무후무한 일을 벌이며 뼛속까지 박힌 특권의식을 보여줬다”며 “국민이 아닌 조 후보자를 상전 모시듯 하는 현 정권의 모습을 보면서, 그가 법무장관이 되면 전화 한 통으로 여당을 어떻게 움직일지, 국가 권력을 어떻게 좌지우지할지 국민은 두렵기만 하다”고 질타했다.

한국당은 “문재인 대통령이 조 후보자의 법무장관 임명을 강행한다면 앞으로 조 후보자와 같은 특권층의 불법과 편법, 특혜와 반칙을 인정하겠다는 것으로 이는 법치주의 포기 및 헌정 파괴 선언과도 같은 것”이라고 규정했다.

이어 대통령의 오만과 고집이 불러온 분노와 절망에 대해 국민은 반드시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Tag
#조국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