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신문의 현주소를 고발한다!
대한민국 신문의 현주소를 고발한다!
  • 정화영 기자
  • 승인 2003.06.18 14:0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화영의 뉴타만평>

 
   
  ^^^▲ 부추기는 자 그대 이름은?
ⓒ 정화영^^^
 
 



<기자소개> 정화영 기자는 민족의 자주적 통일과 지역주의 타파, 그리고 자유, 평등, 평화를 지향하며 사회 곳곳의 모순을 개혁하는데 작은 힘이나마 기여하고 싶은 마음을 만평으로 표현하고자 합니다. 또한 특정 정파나 특정인에 치우치는 편파나 편협을 거부하고 사안별로 진정한 정론이 무엇인가를 고민하면서 세상을 그려내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때시 2003-09-23 20:33:59
표현은 좋은데 한쪽에 치우치지 말기를 지혜롭게 대처하시길
신문은 각계층이 두루 보는 것이라는걸 명심 또 명심 중용을 권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