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크로젠, 1분기 매출액 297억원…1분기 사상 최대 매출 경신
마크로젠, 1분기 매출액 297억원…1분기 사상 최대 매출 경신
  • 김예진 기자
  • 승인 2019.05.15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Q 매출액 297억원, 영업이익 16억원, 당기순이익 84억원 기록

마크로젠(대표이사 양갑석, www.macrogen.com)은 15일 공시를 통해 2019년 1분기 매출액 297억원, 영업이익 16억원, 당기순이익 84억원의 경영실적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연결재무제표 기준으로 1분기 매출액은 297억원으로 전년 동기 269억원 대비 10%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16억원으로 전년 동기 18억원 대비 15% 감소했다. 당기순이익은 전년 동기 20억원에서 324% 증가한 84억원을 기록했다. 매출액과 당기순이익은 역대 1분기를 통틀어 최대 실적이다.

마크로젠이 1분기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하게 된 배경은 전 사업 부문이 고르게 호조를 보인 데 있으며, 특히 주력 사업인 연구자 대상 유전체 분석 사업에서 매출이 큰 폭으로 상승한 것이 주요 요인으로 분석된다. 지난 2017년 도입한 최신 NGS(Next Generation Sequencing, 차세대 염기서열 분석) 분석 장비 ‘노바식 6000(NovaSeq 6000)’을 통한 서비스 수요의 급등이 이번 매출 실적을 견인했다. 또한 연구 트렌드를 반영한 단일세포전사체분석(Single Cell RNA Sequencing), 엑소좀(Exosome) 등 신규 서비스를 지속해서 출시하고 적극적인 글로벌 마케팅을 진행해 새로운 수익원이 창출된 점 역시 실적 상승세에 힘을 더했다.

신성장동력 사업에서는 다양한 전문 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서비스 포트폴리오를 강화하고 차별화된 마케팅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이에 마크로젠은 관련 분야의 시장 점유율이 점차 확대되고 있어, 앞으로 신사업 분야가 전체 실적에 기여하는 폭이 커질 것으로 기대했다.

당기순이익이 큰 폭으로 증가한 것은 출자 기업인 ‘지놈앤컴퍼니’의 지분가치 상승으로 인한 영업외 수익이 증가한 것이 주효했다. 2015년 9월에 설립된 지놈앤컴퍼니는 마이크로바이옴을 활용한 치료제, 건강기능식품, 화장품 등을 개발하는 업체로, 2018년 12월 코넥스 시장에 상장되었다. 마크로젠은 지난해 2월, 10억원 규모의 투자를 단행한 바 있다.

마크로젠 양갑석 대표는 “1분기 매출액이 300억원에 육박하는 최대 실적을 기록한 것은 기존 주력 사업의 견고한 성장과 최신 연구 트렌드를 반영한 신규 서비스의 매출 가시화가 견인한 호실적”이라며 “올해는 특히 임상진단사업에 역점을 두고 국내외 주요 인증 획득, NGS 기반 체외진단시약 개발∙판매, 임상시험 시장 본격 진출을 통해 해당 사업 분야의 퀀텀점프를 이룰 것”이라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