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식당2' 몰려든 인파에 당황…"추첨권 건네는 것만 5시간"
'강식당2' 몰려든 인파에 당황…"추첨권 건네는 것만 5시간"
  • 최진욱 기자
  • 승인 2019.05.04 12: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tvN '강식당2' 공식 SNS)
(사진: tvN '강식당2' 공식 SNS)

'강식당2'가 본격적으로 영업을 시작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tvN '강식당2'가 손님을 맞이할 준비를 마치고 4일 개점해 음식을 맛보고자 수많은 팬들이 촬영장을 찾았다.

당초 '강식당2' 제작진은 개점일인 4일 오전 8시 30분부터 10시 30분 사이에 도착한 이들에게 추첨권을 주고 식사 가능한 인원을 뽑을 예정이었다.

허나 생각보다 많은 인원이 '강식당2' 촬영장을 방문했고, 이에 제작진은 영업시간을 연장해 더 많은 손님을 받겠다고 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공지했다.

제작진의 공지에 따르면 '강식당2' 촬영장을 방문한 인원이 상당해 추첨권을 나눠주는 시간만 5시간 이상 소요된 것으로 알려졌다.

촬영에 차질을 빚을 정도로 인파가 몰리자 '강식당2' 제작진은 다음 영업 손님은 온라인으로 뽑겠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