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만 규모 6.1 지진, 日 오사카 덮쳤던 규모와 같아…"건물 천장과 바닥 물결치듯 움직여"
대만 규모 6.1 지진, 日 오사카 덮쳤던 규모와 같아…"건물 천장과 바닥 물결치듯 움직여"
  • 이하나 기자
  • 승인 2019.04.18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만 규모 6.1 지진 (사진: YTN 뉴스)
대만 규모 6.1 지진 (사진: YTN 뉴스)

대만 동부 지역인 화롄에서 규모 6.1 지진이 발생했다.

대만중앙통신은 18일 오후 1시께 대만 동부지역 화롄현 인근에서 규모 6.1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관광객들이 많은 타이베이 내 빌딩들도 마구 흔들렸고, 지진을 느낀 주민들은 황급히 건물을 빠져나와 동분서주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규모 6 지진의 경우 사람이 서 있기가 어려워지고 유리창 등이 파손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대만에서 발생한 이번 지진은 지난해 6월 오사카를 덮쳤던 지진과 규모가 같다.

오사카 지역에서는 95년 만에 고강도 지진이 발생했으며, 당시 현지 언론들은 "역 천장과 바닥이 물결치듯 움직여 겨우 서 있을 수 있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