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북-미 2차 정상회담 27, 28일 베트남서 개최
트럼프, 북-미 2차 정상회담 27, 28일 베트남서 개최
  • 외신팀
  • 승인 2019.02.06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의 비핵화를 어느 정도 진전시킬지 초점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5일 밤(한국시간 6일 오전) 상하 양원 합동회의에서 가진 연두교서 연설(State of Union Address)에서 김정은 북한 노동당위원장과의 2차 정상회담을 이달 27, 28일 베트남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5일 밤(한국시간 6일 오전) 상하 양원 합동회의에서 가진 연두교서 연설(State of Union Address)에서 김정은 북한 노동당위원장과의 2차 정상회담을 이달 27, 28일 베트남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5일 밤(한국시간 6일 오전) 상하 양원 합동회의에서 가진 연두교서 연설(State of Union Address)에서 김정은 북한 노동당위원장과의 2차 정상회담을 이달 27, 28일 베트남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북한의 비핵화를 어느 정도 진전시킬지 초점이 모아지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은 지난해 612일 미국과 북한의 사상 첫 회담을 싱가포르에서 갖고 (1) 북미 간의 새로운 관계 개선, (2) 평화체제 국축 (2) 완전한 비핵화 (4) 미군 유해 송환 등에 합의했었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