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법부 수장도 적폐로 인민재판?"
“사법부 수장도 적폐로 인민재판?"
  • 성재영 기자
  • 승인 2019.01.24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준표 ”피의 정치보복만 남은 이 정권의 말로는?“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

“대법원의 법적 판단은 개념법학적 판단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합목적성, 사회정책성, 국가 목적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내리는 판결이다. 대법원의 정책, 판결을 두고도 사법 적폐라고 몰아붙여 전직 대법원장을 구속하는 촛불 혁명정권이 됐다.”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24일 페이스북을 통해 양승태 전 대법원장의 구속에 대해 비판했다.

홍 전 대표는 “보수·우파 출신 전직 두 대통령을 인민재판식으로 몰아붙여 구속, 영어의 몸이 되게 한 정권이 아직도 성이 차지 않았는지 전직 사법부의 수장도 적폐로 몰아 인민재판을 하고 있다”며 “민생은 간 데 없고 피의 정치보복만 남은 정권의 말로는 어떠할지 나라의 장래가 심히 우려된다”고 날을 세웠다.

이어 “막장으로 가는 대한민국 그 끝은 어디일까? 북과 연합해 우리끼리의 세상만 만들어 가는 저들의 마지막 종착역은 과연 어디일까”라고 묻고 “나는 예외일 것이라고 방관하던 순간 나라가 여기까지 와 버렸다. 깨어있는 국민만이 자유 대한민국을 지킨다”고 호소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