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영 결혼, 이상형이었던 옷 찢어주는 남자 만났나?…"2세 교육도 거뜬"
신아영 결혼, 이상형이었던 옷 찢어주는 남자 만났나?…"2세 교육도 거뜬"
  • 이하나 기자
  • 승인 2018.12.22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신아영 인스타그램)
(사진: 신아영 인스타그램)

방송인 신아영의 결혼 소식이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신아영은 22일 서울의 한 예식장에서 결혼식을 올리는 것으로 전해졌다.

하버드 동문 출신으로 2살 연상인 예비신랑은 미국 금융계에서 근무하고 있다.

대학 시절 왕족에게 대시를 받고, 학업 때문에 거절했던 신아영의 선택을 받은 남편에 대한 궁금증이 쏟아지고 있다.

왕족 외에도 다른 남성들로부터 구애를 여러 번 받은 것으로 전해진 그녀의 신혼 생활과 2세 계획에도 이목이 쏠리고 있다.

특히 그녀의 부모님 역시 뛰어난 엘리트로 알려진 바 있어 자녀 교육은 걱정 없을 것이라는 누리꾼들의 추측이 이어지고 있다.

옷 찢어주는 남자를 이상형으로 꼽은 바 있는 그녀의 결혼 소식에 축하가 빗발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