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진해구 공동육아나눔터’ 문 열다
창원시 ‘진해구 공동육아나눔터’ 문 열다
  • 차승철 기자
  • 승인 2018.10.22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산구,마산회원구 마산 합포구 이어서 관내 4번째

▲ [사진제공=창원시] ⓒ뉴스타운

창원시가 10월 22일 오전 11시 진해구 풍호동 ‘진해구 공동육아나눔터’에서 창원시 제4호 공동육아나눔터 개소식을 가졌다.이날 개소식에는 임인한 진해구청장을 비롯 창원시의회 김순식 경제복지여성위원장, 안태명 경상남도 여성가족정책관, 김진옥 경상남도의원, 주민대표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진해구 공동육아나눔터는 경상남도의 지원을 받았으며, 이웃 간 돌봄나눔 문화를 확산하고 지역 내 공동돌봄 공동체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풍호동 우성종합상가 2층에 56.5㎡ 규모로 설치됐으며, 모유수유실, 각종 장난감과 도서 등이 비치되어 있다.

개소식은 프로그램 시연을 시작으로, 자녀들에게는 다양한 또래를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부모들에게는 육아정보 교류의 장이 되도록 가족품앗이 활동 및 부모와 자녀를 위한 다양한 활동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