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운

오늘의 이슈연예
심은진, 性추문 루머 퍼트린 악플러 고소…"편히 잠드는 마지막 날일 것" 분노
이세연 기자  |  ent@newstown.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7.11  14:19:28
   
▲ 심은진 악플러 고소(사진: 심은진 SNS) ⓒ뉴스타운

배우 심은진이 성추문 루머에 분노를 드러냈다.

심은진은 11일 자신의 SNS에 "저에게 끈질긴 악플러가 붙었다"고 고백했다.

그녀는 "수개월 동안 아이디만 바꿔가며 나에 대한 헛소리를 퍼트리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악풀러와 대화 내용이 담긴 캡처 사진을 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악플러는 "김기덕하고 XX파트너라는 소문이 있던데 맞냐"고 그녀에게 묻고 있다.

또 그녀는 악플러에게 "오늘이 편히 잠드는 마지막 날일 것 같다"며 "어리석은 짓을 한 대가를 받아야 할 것"이라고 일침을 가했다.

그녀가 악플러 박멸에 나서자 많은 이들이 지지를 보내고 있다.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이세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심광석)이메일무단수집거부